블로그관리의 최대의 적, 블로그 꾸미기 집착증 본문

블로그 운영관리/블로그최적화

블로그관리의 최대의 적, 블로그 꾸미기 집착증

리뷰인 2011.11.29 14:53


블로그관리의 최대의 적, 블로그 꾸미기 집착증


애드센스의 비활성 메일을 받고 나름 충격을 받았나봅니다.

뭐 리얼클릭이 있으니 '괜찮아'하면서도 그동안 나름 열심히 공들인 애드센스의 수익금이
구글로 다시 환원(?)된다고 생각하니 그동안 투자했던 시간들때문에 흥분을 가라앉히는데 꽤 오랜 시간이 걸리더군요

보통 연애를 하다가 헤어지면 제일먼저 하는 행동이 자기주변을 정리하면서 인테리어를 바꾼다고 하네요
옛기억을 빨리 잊기 위해 그런다지요~^^

저역시 구글 애드센스에 배신당한 기분에 또 다시 블로그 디자인에 손을 대기 시작했습니다.
구글 애드센스의 기억을 빨리 잊기 위해서죠 ㅋㅋ




여기저기 파워블로그,프로블로그에 방문하면서 밴치마킹을 하기 시작했습니다.
블로그 디자인도 흐름을 타서 그런지 유명 프로블로그의 컨셉을 조금씩 카피하는 블로그가
상당히 많이 있더군요..저도 그렇구요..ㅋㅋ 이번에는 어떤 스킬을 담아볼까? 이번 블로그의 컨셉칼라는 무엇으로 할까? 등등
블로그 꾸미기 푹빠져 있었습니다.




그때 갑자기 잘나가는 ^^ 광고회사를 그만두고 쇼핑몰운영을 할때의 시간들이 생각이 나더군요.
한참 옛기억을 되살리는 어느 한순간에 '아차'하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내가 또 엄청난 실수를 하고 있구나!'

2004년 광고팀장에 있던 저는장사좀 해보자 하는 생각으로 그 좋은 직장을 내려놓고
지금의 아내와 같이 쇼핑몰을 오픈했습니다. 그당시 최고의 아이템인 여성의류였죠^^

그후 1년이 지났을땐 상당한 단골고객과 일주일에 천만원 상당의 네이버 메인광고도 진행할정도로 인지도 있는
쇼핑몰을 만들게 되었습니다. 광고회사에서의 3달치 월급을 동대문 또는 공장에 가서 현금으로 거래를 하며
옷을 만드는 미싱사가 도망갈정도로 주문량이 많았죠 ㅋㅋ (자랑질입니다. ^^)

하지만 5년뒤 매출은 떨어지고 결국 사이트를 양도하게 되었습니다. 결혼과 여성의류 쇼핑몰의 포화상태의 이유도 있었지만
쇼핑몰을 운영하면서 제가 몇가지 실수를 하여 쇼핑몰에 구멍이 생긴거죠 ㅜㅜ

여러가지 이유가 있었지만 그중에 제일 아쉬웠던 부분이 쇼핑몰 디자인에 지나친 욕심을 가졌던 것입니다.
디자인과를 졸업하여 광고디자인에 종사했던 저라 일반 쇼핑몰보다 더 멋지고 화려하게 디자인을 해야겠다는
생각에 집착한 나머지 쇼핑몰관리 및 이벤트 등 시기를 놓쳐버리는 실수를 하게된거죠


블로그 방문자에게 무엇을 보여주기 위해 블로그를 운영하는가?


블로그 역시 마찬가지라고 생각합니다. 옷만 잘입으면 그사람이 멋있는 사람이 될까요? 마음이 멋있어야 멋있는 사람이

아닌가요? 그동안 나는 블로그 방문자에게 무엇을 보여줬을까?

이렇게 디자인하면 방문자가 많아겠지?! 요런 기능을 첨가시키면 방문자가 좋아하겠구나! 
이런 소스는 어디서 얻을수 있을까? 등등. 블로그의 원래목적에서 점점 벗어나고 있더군요

이쯤에서 블로그의 사전적의미를 다시한번 되세기게 되네요

블로그 : 보통사람들이 자신의 관심사에 따라 자유롭게 을 올리수 있는 웹 사이트.

글을 올리는 곳이지 디자인을 하는 곳이 아니다..ㅋㅋ
디자인을 하려면 포토샵으로 가라 ㅋㅋ



많은 초보블로그에서 제일많이 실수를 하는 것이라 생각이 듭니다. 저도 마찬가지고요
옥션의 대박상품 상품페이지를 보면 디자인이 허접한 페이지가 많습니다. 하지만 거래량을 보면 어마어마하죠^^
디자인보다는 내용에 충실했고 빈틈없는 고객관리로 신뢰를 쌓을수 있었던 것입니다.

블로그 역시 내용에 충실하고 블로그마케팅으로 방문자를 위해 무엇을 보여줄지 고민하는 자세가
블로그의 참된 목표라 생각하게 됩니다.



구글애드센스의 경우없는 메일 한통이 처음에는 괴심하기만 느껴졌지만
그로 인해 블로그관리에 있어 잘못된 부분을 발견할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었습니다.

이렇게 써놓고 구글애드센스가 활성화가 되면 또 디자인을 하지 않을까 걱정이 되네요 ㅋㅋ
아직 구글 애드센스에 미련이 남아 있나봐요..ㅋㅋ

여러분~~블로그 꾸미기에 힘쓰기 보다는 좋을글을 쓰기 위해 노력합시다 ^^



블로그 딜레마에 빠져 힘이 없네요 ^^ 아들보고 힘좀 내야겠어요 ㅋㅋ
요즘 아들바보로 변신중입니다.ㅋㅋ 다같이 힘냅시다 아자아자 !!! 화이팅!!!



 


Comments 22
댓글쓰기 폼
Total
1,655,391
Today
2
Yesterday
13